View Article     
Name
  버미 2003-02-05 21:25:06, Hit : 2788
Homepage   http://www.heaya4u.com
Subject   오션스 일레븐 (Ocean's Eleven)




감독:스티븐 소더버그
출연:조지 클루니, 브래드 피트, 줄리아 로버츠, 맷 데이먼, 앤디 가르시아, 돈 치들
개봉:2002/03/01
등급:12세 이상
시간:116분
장르:코미디,액션,범죄







프로들만의 화려한 카지노 습격이 시작됐다!

뉴저지 교도소를 출감한지 불과
24시간도 되기 전, 대니 오션은 벌써 새로운 한탕 을 계획하고 사상 최대 규모의 카지노털이를 성사시키기 위해 각 방면의 전문가(?)들을
불러모은다.

참모장 격인 카드의 달인 러스티, 천재 소매치기 라이너스, 폭파 전문가 배셔, 중국인 곡예사 옌, 현역에서 은퇴했던
베테랑 사기꾼 사울등등...

이름하여 "오션스 일레븐"! 그들의 범행 기본수칙은 세 가지다. 첫째, 인명을 해치지 말 것! 둘째,
무고한 사람의 금품을 털지 말 것! 그리고 마지막 세 번째는 이판사판의 정신으로 게임에 임할 것!

이들이 범행 대상으로 삼은
라스베가스의 세 카지노는 모두 테리 베네딕트라는 인물이 소유하고 있는 곳. 범행 D-데이는 MGM 카지노 실내 체육관에서 레녹스 루이스와
블라디미르 클리치코의 헤비급 복싱 경기가 열리는 날로 정해졌다. 그날 카지노 금고에 보관되어있을 현금의 액수는 어림잡아 1억5천만달러!


한편, 냉혹하고 빈틈없는 사업가 테리는 자신의 카지노 안에 있는 미술관의 큐레이터인 테스와 목하 데이트 중인데, 테스가 공교롭게도
오션의 전처라는 사실은 단순한 우연일까? 그 대답은 오직 오션만이 알 터...

테리는 자신의 카지노 금고만은 누구도 손댈 수 없는
난공불락임을 자신한다. 테스와의 관계 또한 마찬가지... 그러나 오션의 생각은 다르다. 불가능에 가까운 이 범행이 계획대로만 성공한다면, 오션은
거액의 돈은 물론 테스까지도 다시 차지할 수 있을지 모른다. 그러나 과연 뜻대로 될 것인가?



이름이 모든 것을 말해주듯 더 이상의 설명이 필요 없는 톱스타들이 한데 모였다. 세계에서 가장 섹시하고 쿨한 남자 1위로 거론되는 조지 클루니,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수상으로 부와 명예를 모두 거머쥐게 된 명실상부 헐리웃 최고의 파워 우먼 줄리아 로버츠, 미남 스타에서 이제는 진정한 연기파
배우로 급성장 해나가고 있는 브래드 피트, 총기와 패기가 넘치는 연기력과 다재다능함으로 인정받고 있는 맷 데이먼, 젠틀한 매력의 앤디 가르시아
등. 자신의 이름만으로도 한 영화의 간판으로 충분한 이 배우들이 <오션스 일레븐> 한편의 영화에 출연하게 되면서 영화사에 한 획을
그을 대 사건으로 기록되고 있다.

11명의 주인공들이 등장하는 영화의 성공을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역시 캐스팅. 앙상블 영화라는
특성상 여러 스타급 배우를 대거 기용하는 것도 무리는 없지만, 문제는 얼마나 적합한 배우를 캐스팅 하느냐하는 것이었다. 함께 작업하는 것을
즐거워할 수 있는 사람들끼리 모아놔야 영화가 성공하리라는 것은 불문가지였다.

그런 문제를 해결해 놓고서 또 한번 감독과 제작자가
걱정한 문제는 출연료였다. 대 스타들을 여럿 기용하면 천문학적 출연료가 들어갈 것은 뻔한 일. 그런데 그 문제는 조지 클루니를 1착으로 캐스팅
함으로써 해결의 실마리가 잡혔다.

소더버그 감독과 전작 <표적>에서 좋은 호흡을 과시했었고 'SECTION EIGHT
프러덕션'을 함께 운영하고 있는 클루니는 출연료 삭감을 자청했고, 다른 배우들의 캐스팅에도 발벗고 나섰다. 그의 고마운 노력에 제작자 와인트럽은
"내가 지난 40년간 영화제작을 해왔지만, 자기 출연료를 스스로 깎는 배우는 처음 봤다."고 말하기도 했다.

특히 줄리아
로버츠에게 캐스팅 섭외를 할 때 조지 클루니와 소더버그 감독은 그녀에게 대본과 20달러 짜리 지폐를 동봉한 쪽지를 보냈다는 에피소드가 있는데,
쪽지에는 "요즘은 편 당 20달러씩 받고 영화에 출연 한다죠?"라는 조크를 적어서 보냈다고 한다. 대본을 받아들고 모든 숨겨진 의미를 다 이해한
줄리아로버츠는 선뜻 출연섭외에 응하면서 <에린브로코비치>에 이은 소더버그 감독과의 두 번째 작업에 대한 강한 기대와 기쁨을 표시했다고
한다.

            

 



            






















No
Category
Subject
Name
Date
Hit
13 비디오    울랄라 시스터즈 버미 2003/02/05  2371
12 영화관    오아시스(Oasis) 버미 2003/02/05  1952
비디오    오션스 일레븐 (Ocean's Eleven) 버미 2003/02/05  2788
10 영화관    The Eye 버미 2003/02/03  2178
9 비디오    반지의 제왕:반지 원정대 버미 2003/02/03  2050
8 영화관     버미 2003/02/03  1426
7 영화관    맨 인 블랙 2 버미 2003/02/03  1505
6 비디오    맨 인 블랙 1 버미 2003/02/03  1463
5 영화관    Star Wars : Episode II - Attack of the Clones 버미 2003/01/29  1444
4 비디오    13번째 전사 버미 2003/01/29  1579
1 [2]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lifesay